대긍정일기2019.02.05 19:39



텃밭에 나갔다가 별꽃, 때 이른 봄까치꽃과 민들레를 봤다.
광대나물 꽃봉오리와 아직은 땅바닥에 납작 엎드린 방가지똥을 봤다.
이렇게 작은 풀꽃들이 먼저 부지런히 봄을 알리는 걸 보면...
굳이 꼭 큰 걸 바랄 필요는 없구나 알게 된다.



<오대산 노스님의 인과이야기> 책을 계속해서 보는 중인데...
읽으면 읽을수록 너무도 심난하다.
수미산처럼 높은 지난 과거의 잘못들을... 이제야 비로소 조금 실감하는 것 같다.

탐진치 삼독심으로 인하여 진실하지 못한 인연들 맺으며 살아온 잘못이... 특히 마음 아프다.
부처님 공부 게을리 한다 책망하고,
청정한 사람이 되고 싶다고 바라기 전에...
참회부터 똑바로 해야겠다.
그런 걸 바랄 자격도 없다. ㅠㅠ _()_

착하고 바른 마음 내며 살아서 아름답고 귀한 인연 맺으며 살았더라면 참 좋았을텐데...

싫은 마음이...
너무너무 싫은 마음이 엄청나게 솟아오른다.
이건 아주 무책임하고 회피하려는 마음이란 걸 알면서도 정말 싫다.

탐진치 삼독심의 세계를 떠나가기를... 발원합니다. _()_




* 참회, 감사, 원력, 회향의 마음

삼독심의 마음으로 어리석게 살아온 지난 과거의 모든 잘못들을 진심으로 참회합니다. _()_

똑바로 살지 않고 어리석게 살아가는 잘못을 마음 깊이 참회합니다. _()_

화순하지 못하고, 존중하지 않았으며, 강요하고,
다른 이의 나쁜 점을 드러내며 살아온 잘못들을 참회합니다. _()_

가장 거룩한 삼보께 감사합니다. _()_
가장 거룩한 불보살님들께 감사합니다. _()_
거룩하고 위대하신 선지식 스승님께 마음 깊이 감사합니다. _()_

삼독심의 마음을 모두 떠나 보내고...
오직 자비롭고 선한 마음만 일궈나가기를 발원합니다. _()_

세세생생...
일체 중생들께 속죄 하는 마음으로 은혜 갚으며,
거룩하고 위대하신 부처님께 은혜 갚는 마음으로 살겠습니다. _()_

모든 선근공덕을... 일체 중생들께 참회하는 마음으로 회향하겠습니다. _()_

Posted by 정아(正阿)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