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긍정일기2019.01.01 20:37




2019 기해년 새해 첫날의 떡볶이. ^ㅜ^


이름하여 금귤떡볶이!!



떡볶이도 먹고 싶고 상큼한 귤도 먹고 싶어서 만들어봤다.



좋아하는 버섯이랑 양상추도 듬뿍...^^



레몬오일을 막 섞어버리지 않고 살짝 뿌려주면 상큼함이 배가 된다... >.<




그리고 자주 먹는 호떡.

오늘은 초코 호떡. 히.



자연드림 호떡 믹스에 통밀가루랑 초코가루를 붓고 (많이 먹으려고 양을 늘렸다... ^^)

호떡 속재료에 역시 자연드림 비건 초콜릿을 쪼개서 섞어 넣으면 이렇게 맛있는 겨울철 간식이 된다. 냠.




/

나도 자고 있으면서... 남을 깨울 수는 없지.

나도 어두우면서... 남을 밝힐 수는 없지.

나부터 어서 일어나야지!

나부터 어서 밝혀야지!


조금이라도 깨어날 때마다,

조금이라도 밝아질 때마다 함께 기뻐하며 행복해 하는 모든 분들께

감사 인사를 전합니다. _()_


자기 마음 하나 다스리지 못해서 마음 아프게 하고 불편하게 해드렸는데도

끝끝내 포용하시고 끌어 안아주신 어른들께 감사 인사를 전합니다. _()_


늘 곁에서 응원과 지지를 보내주시는 진리와 자비의 아버지께...

감사 인사를 전합니다. ___()___




/

'예배'는 신이나 부처와 같은 초월적 존재 앞에 경배(존경하여 공손히 절함)하는 의식.

'의리'는 사람으로서 마땅히 지켜야 할 도리. 사람과의 관계에서 지켜야 할 바른 도리.


난 참... 알고서도 모르는 단어가 많구나.


'예불'은 부처 앞에 경배하는 의식.

부처님을 존경하여 공손히 절을 한다니... 아름답다. _()_


'기도'는 인간보다 능력이 뛰어나다고 생각하는 절대적 존재에게 비는 것.

불보살님들의 가피에 의지하는 그런 것이겠구나. 

그렇담 참 지혜롭고 자비로운 행위다. _()_




* 참회, 감사, 원력, 회향의 마음


지혜가 없고 어리석어서 거룩하고 위대하신 성인들의 가르침을 알지 못하고

살아왔던 지난 과거의 무수한 세월들을 참회합니다. _()_

사람 목숨 가진 유한한 삶이 언제까지 이어질지도 모르는데

고정되게 인지하여 영원할 줄로 아는 어리석음을 참회합니다. _()_


거룩하고 위대하신 부처님 가르침을 전해주시는 선지식 스승님께 감사합니다!

선지식 스승님이 계셔서 의지하여 배우고 살아가는 삶이 행복합니다! ^♡^


올해는 더더욱 의지하여서 더더욱 마음을 맑히고 선하게 하기를,

그래서 더욱 강인하고 견고한 금강의 지혜 자비 마음을 지닌 자가 되기를 발원합니다!

일체 중생들께 진실한 이익을 전해줄 수 있기를 발원합니다. _()_


모든 선근공덕을 일체 중생들의 무량한 행복을 위하여 회향하겠습니다. _()_


Posted by 정아(正阿)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