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긍정일기2018.11.13 18:31






간장에 콕 찍어 후후 불어 먹는 느낌의 음식이 생각 나서 끓인 곤약탕국.
미역귀, 다시마, 톳 등의 해조류와 표고, 꽃송이 버섯을 충분하게 넣고 두부도 숭덩 썰어 팔팔 끓였다!
곤약 맛은 별로 기대를 안했는데... 탱글탱글 맛있구나.
요샌 어떤 음식을 보면 그 음식을 참 좋아하던 사람이 생각난다.


간밤에 조금 늦게 잤더니 지금 와서 몹시도 졸립다.^_T




* 참회, 감사, 원력, 회향의 마음

아무리 깊게 자각하였다고 한들, 일상 생활 중에는 잘 자각하지 못하는 부족함을 참회합니다. _()_
거룩하고 위대하신 선지식 스승님 가르침을
좀 더 귀기울여서 간절하게 듣고 사유하지 못한 잘못을 마음 깊이 참회합니다.
참회합니다. _()_

거룩하고 위대하신 선지식 스승님께 감사합니다!
알기 쉽도록 부처님 가르침을 전해주신 은혜에 감사드립니다.

부지런히 정진하여서 마음을 맑히며 본래 성품을 깨달을 수 있기를 발원합니다. _()_
보리심을 발하여 일체 중생들을 살리고
온 세상을 극락정토로 장엄할 수 있기를 발원합니다. _()_

모든 선근공덕을 일체 중생들의 극락세계 왕생을 위하여 회향하겠습니다._()_

옴 마니 반메 훔!

Posted by 정아(正阿)