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팥 싹'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6.11 텃밭! (8)
vegetus2012.06.11 20:24


다채.
스티로폼 박스가 작아서 인지, 서로 너무 붙어 있어서 인지
잘 자라질 않는다. 그나마 저게 제일 잘 자란 모습.
몇 포기를 뽑아다가 텃밭에 옮겨심었다.
 
 

청경채도 마찬가지!


인디언 시금치.
다육식물처럼 살이 통실통실 하다.
꼭 쇠비름 같기도 하고...
'약이다'하고 다른 야채랑 같이 생으로 먹어도 먹을만 하다.

 

살은 많지만 자칫하면 저렇게 줄기까지 잘라지기 때문에 조심해야 한다-.ㅜ


상추. 비교해보려고 사진 두 장.
저렇게 크고 풍성하게 자랐던 상추인데, 내가 지나가다가 실수로 밟아서 줄기가 끊어져버렸다-.ㅜ
그런데 얼마 후에 보니까 저렇게 작은 상추잎들이 다닥다닥 자라있었다...
정말 대단한 생명력이다.


벌레가 너무 많이 끓어서 베어버렸던 동백나무도 마찬가지.
저렇게 새 잎을 달았다.


딱 하나 잘 크고 있는 스테비아!
그 많던 스테비아는 어디가고 딱 하나만 남았다.
으어.. 귀한 스테비아다.
이른 봄부터 솜발아 시킨다고 들떠있던 나를 기쁘게 해주던 스테비아.


바질.
그 많던 바질은 어디가고 ㅜ.ㅜ ㅋㅋㅋ 딱 두개가 남아서 잘(?) 크고 있다.
인터넷에 검색해보면 엄청 쑥쑥 잘 자라던데, 우리집 바질은 안그런다.
암튼 살아 남아서 기특함.


율무 싹이 딱 하나 돋았다.
사실 나는 풀인 줄 알고 쑥 뽑아버렸는데,
뿌리모양이 심상치 않아서 다시 심었더니 율무였다.


주먹찰옥수수 싹. 호호:D
토종이다.


이팥 싹. 이것두 토종:D


둘이 손잡고 사이좋게 자라는 오이:D
근데 덩굴손이 내 손은 감아주지 않는다 ㅜㅜ
난 욕심이 많은가 보다...

 
 


Posted by 정아(正阿)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말 많은 품종들이군요. 건강한 모습이구요.

    ㅎㅎ 밟히고 꺾여도 베어버리고 뽑혀도 모두 잘들 자랐군요. ^^;
    (기르는 분이 흠좀무.. ㅡㅡ)

    2012.06.11 23: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오늘 아침에는요,
      상추, 왕고들빼기, 취나물, 인디언시금치, 치커리, 케일, 쑥갓, 민들레랑 쌈을 싸먹었어요. 꿀맛~^^~

      ㅋㅋㅋㅋ 그러니까 말이에요.. 주인이 못났어도 채소들은 잘나서 참 다행이에요 ㅋㅋㅋㅋ :D*

      2012.06.13 13:27 신고 [ ADDR : EDIT/ DEL ]
  2. 모두모두 잘 자랐으면 좋겠네요.ㅎ

    2012.06.12 23: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________^
      내년에 심을땐 시기도 좀 더 잘 맞출 것 같고
      간격도 더 맞출 수 있을 것 같아요:D

      2012.06.13 13:28 신고 [ ADDR : EDIT/ DEL ]
  3. 무럭무럭 잘 자라주고 있네요~^ ^

    2012.06.16 04: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충분히 먹을 만큼 말이에요^.^

      그런데 청경채라 다채는 다 자랐나봐요.
      별로 뜯어다가 먹은 기억도 없는데 벌써 꽃대가 올라오는 것 같더라구요.... ㅎㅎ;
      담에는 스티로폼 박스에 좀 더 간격을 두던지, 텃밭에 심던지 해야겠어요 :D

      2012.06.16 15:48 신고 [ ADDR : EDIT/ DEL ]
  4. 이것 저것 골고루 심으셨네요^^
    농작물들의 농부의 발 소리를 듣고 자란다 하더라구요
    흰돌고래님의 정성에 잘 자랄거예요^^

    2012.06.19 10: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ㅎㅎ 구할수 있는 대로 구해서 심었답니다 ^^
      텃밭이 좀만 더 넓었더라면 더 다양하게 많이 심었을거에요 ㅎㅎㅎㅎ
      고맙습니다^________^

      2012.06.20 16:48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