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자람'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6.21 머리를 다시 피다 (26)


10/06/21


/
 몇일 전에 파마를 했다가 아주 낭패를 봤다. 힘알탱이가 없는 내 머리로 아주 아주머니 같은 파마를 해서 인지 정말 아주머니가 되었고, 나는 실망했고, 그 하지 말라던 '동일시'를 마구 해대다가, 머리를 잘라도 보았다가, 결국 오늘 다시 풀어버렸다. 그리고 긴 머리를 갖겠다던 생각도 고이 접어두었다... 나는 손톱도 기르기가 어려운 사람인데 머리는 오죽... 변명을 좀 하자면 내 머리는 길기에 곤란한 조건들을 가지고 있다. 반곱슬에 머리숱도 없고 기는 속도도 아주 느리다!



/
 각진 안경에서 동글한 안경으로 바꿔 끼었다. 가격차이가 좀 나서 인지 확실히 동그란 안경이 더 잘 보인다. 훨~씬 오래 썼음에도 불구하고. 안경을 바꿔 낀 진짜 이유는 갈수록 날렵해져가는 얼굴을 좀 부드럽게 보이게 하고 싶어서다. 힝. 교정이 끝나면 볼살이 좀 붙겠지? 아 뱃살이나 빠졌음 좋겠다.



/




몇일 전 티브이를 돌리다가 알게 된 이자람
이 언니 너무 멋지다 :)
어쩌면 자기 꿈을 그렇게 조근조근 잘 말씀하시는지.. 게다가 얼굴도 귀여우시다. ><
'판소리'를 이렇게 설득력있고 호감가게 표현하는 사람 처음 봤다.
 


/
 요즘 이웃 블로거를 통해 알게 된 책 '비폭력 대화'를 읽고 있다. 대화에서 중요한 것을 간단하게 말하면 '관찰, 느낌, 욕구, 부탁' 이 네 가지다. 상대방의 욕구에 집중하면서 대화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걸 알았다. 또 하나 중요한 것 공감하기. 내가 생각했던 공감은 사실 공감이 아니었음을 깨닫게 되었다.

p. 184
 나는 공감의 치유 능력에 계속 놀라고 있다. 항상 공감하며 들어줄 수 있는 사람과 충분히 만나면, 사람을 무능하게 만드는 정신적인 상처를 초월할 수 있음을 경험한다. 듣는 사람에게 심리적 차원에 대한 통찰력이나 심리요법에 대한 특별한 훈련이 필요하지는 않다. 진정으로 필요한 것은 상대방의 마음속에 실제로 일어나는 것(바로 그 순간에 그 사람이 경험하는 독특한 느낌과 욕구)에 공명해줄 수 있는 능력이다. 



/
 채식을 실천하면서 그에 관련한 이런 저런 정보들로 가득한 블로그를 둘러보면서 '참 좋은일 하신다'는 생각이 들었다. 나는 순수한 채식주의자가 되려면 멀고도 멀었지만, 차근차근 실천해 보겠다!  



/


우리 스스로 우리가 이 세상에서 원하는 변화가 되자.
                                                  - 마하트마 간디


이 간결한 한마디가 마음을 울린다. 많이


Posted by 정아(正阿)