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엉'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2.04.24 4월말 파종 그리고 (6)
  2. 2011.10.30 채식김밥 (12)
vegetus2012.04.24 17:51


얼룩 강낭콩, 강낭콩, 우엉, 인디언시금치, 인디언감자 파종.


인터넷에 검색해보니까 강낭콩은 4월 말에 심는거라고 그래서 오늘 심었는데,
엄마는 강낭콩은 진작에 심었어야 한다고 그러셨다.
-.-

우엉은 2년생이라는데.. 싹이 잘 날까 모르겠다. 역시 싹이 나기 전엔 모든게 의심스럽다.
(토종오이랑 가지가 아직도 싹이 안나오고 있다 T.T)
얼마 전에 심어두었던 오크라도 아직 소식이 없다.

인디언시금치는 덩쿨성으로 2년생이다.
열대지방 식물인데 하우스도 없이 잘 자랄까나...
인디언감자는 아피오스라고도 불리는데, '감자, 고구마, 인삼' 맛이 난다고 한다.
앞에 '인디언'이란 글자가 붙은 것은 기본적으로 보통 종자보다 영양가가 더 높은 것 같다. ㅋ_ㅋ


아래는 소식이 없었던 싹들의 모습:)

방아 싹. 귀엽게 생겼다.

치커리. 벌써 본잎도 나오고 있다.

쑥갓. 마찬가지^^


청경채랑 다채도 슬슬 싹이 나오고 있다. 떡잎의 모습은 조선배추랑 닮았다.



/
엄마가 농사를 지을 수 있겠냐고 또 그러셨다.
돈이 있어야 유기농도 할 수 있고(기본적으로 땅이 있어야 하니까),
네 말처럼 쉽게 되는게 아니라 오랜 연구와 경험이 있어야 한다고...
예전엔 엄마가 이런 말을 하면. '아무것도 모르면서' 그런다며 나를 몰아붙이기만 한다는 느낌이 들었는데,
오늘은 엄마 말도 맞다는 생각이 들었다.

/
호박잎 두개가 말려 있어서 이상했는데, 벌려보니 그 사이에 벌레가 집을 짓고 살고 있었다.
빼내서 한쪽으로 던져버렸다;

/
상추 옆에 얇고 작은 초록색 애벌레가 기어다녀서 그것도 한쪽으로 치워놓았다;
'니가 범인이구나'하고. 손바닥에 올려놓고 보고 있으니까 신기하기도 하고, 색이 예쁘기도 하고, 귀엽게 느껴지기까지 했다. 이런 일이 일어나다니 ㅋㅋㅋㅋ

지렁이도 귀엽게 느껴질 날이 올까?
 


/
일 끝나고 집에 와보니 콜라비오이고추 씨앗이 도착했다.
지금 나가서 심어야지^^


 
Posted by 정아(正阿)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어른들의 말은 항상 귀기울일 필요가 있죠. 경험이란 것이 무시 못하니까요.

    흰돌님 덕분에 자연공부를 잘 하고 있어요^^; 금세 잊어먹곤 하지만 눈에 익혀두면 언젠가 쓸모있으리란 생각이 듭니다.ㅎㅎ 여전히 꽃을 봐도 저건 무슨 꽃이지??하고 있어요;;

    2012.04.24 23: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에 ㅜㅜ

      저도 아는 것도 까먹고 또 까먹고 해요. ㅎㅎ
      그래도 자꾸 보고 익히고 시간이 지나다 보면 언젠가 익숙해져있을거에요.
      꼭 쓸모가 있기를! 그럴거에요!ㅎㅎ

      2012.04.25 01:52 신고 [ ADDR : EDIT/ DEL ]
  2. 비밀댓글입니다

    2012.04.25 00:26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콩밥 좋아해요.. ㅋㅋㅋ

      ;;;ㅋㅋㅋ

      으윽... 정말 경솔한 인터뷰였어요........
      입방정만 떨었지요 뭐..... ㅜ ㅜㅋ
      저런건 안찾으셔도 되는데 ㅠㅠㅠ ㅋㅋㅋ

      송충이가 후두두요? ㅠㅠ ㅋㅋㅋㅋ
      벌레가 참 훌륭한 역할을 많이 한다는 건 알겠는데
      가까이 하기엔 참 멀어요....

      작년에 엄마아빠가 맛있게 드시던게 생각이 나서 씨앗을 구했는데, 양배추랑 순무가 결합해서 생겨난거래요. 한마디로 잡종? ㅎㅎ 영양가는 높다고 해요.

      2012.04.25 01:55 신고 [ ADDR : EDIT/ DEL ]
  3. 먹거리를 직접 가꾸어 먹는것도 쉬운일이 아니더라구요.
    벌레들이 어찌나 많은지..
    시중에 파는것들은 어찌다 그리 말끔한지..
    예쁘게 농사 지으세요^^

    2012.04.25 09: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ㅜ 저는 아직 모종판에 기르고 있어서 텃밭에 심으면 어떻게 될지 모르겠어요. 어린 조선배추는 벌레가 싹 먹어버렸는데 그래도 아직 죽지는 않은 것 같아요. 좀 더 늦게 옮겨줄 걸 그랬나봐요.
      자연농법에 관한 책을 보면 참 쉽다고 하는데(물론 엄청난 경험과 실패가 뒷받침 하고 있지만요ㅋㅋ) 말이에요.. ㅎㅎ

      닉네임이 고와요*

      고맙습니다^______^

      2012.04.25 15:23 신고 [ ADDR : EDIT/ DEL ]

vegetus2011.10.30 17:35


1500원짜리 두부보다 무려 1000원이나 비싼 국산콩 두부를 사다가 두부를 기름에 구워 졸였더니 탱글탱글 잘 부서지지도 않고 맛도 좋았다. 당근도 할머니가 직접 키우신거라고 하셨는데 썰면서 보니 당근 안쪽에  노랗게 테두리가 있었다. 


이번 김밥의 하이라이트는 바로 우엉!!!
예전부터 우엉이 어떻게 생겼고 어떤 맛인지 궁금했는데 드디어 알았다.
엄지손가락만 한 두께에 나뭇가지처럼 생겼다.
장날에 시장에 가보면 찾을 수 있다. 가을이 제철이라고 한다.
우엉은 깨끗하게 씻어서 껍질만 칼로 살살 긁어내야 영양소가 손실되지 않는다.
처음 요리할땐 멋모르고 과일칼로 벅벅 긁었는데 두번째에 할때는 살살 긁었다. 그래도 잘 벗겨진다.
으앙 우엉 정말 맛있다. 들기름에 볶다가 간장과 물엿을(조청 대신) 넣고 졸였는데 정말 정말 맛있는 우엉이다.
우엉 씨앗을 구해서 텃밭에 심고 싶을 정도 ㅋㅋ


오심재에 놀러가서 먹은 김밥 도시락*'-'*


끝으로 오늘 저녁에 엄마랑 남은 재료로 싸서 먹은 김밥!
상추를 넣어서 쌌더니 아삭아삭 싱그러운 맛이다 @'-'@


열무도 넣어서 쌌다 ㅋㅋㅋ ^^


 
Posted by 정아(正阿)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밥 속이 다채로운 색으로 동글동글, 이것들을 누가 다 먹었나요?
    우엉이 김밥의 맛을 진하게 만들어주죠?

    2011.10.30 18: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가족들이랑 친구와 나누어서 먹었답니다 ㅋㅋ
      네! 우엉이 우엉이 그래요! 맛있어요^ㅜ^

      2011.10.31 17:31 신고 [ ADDR : EDIT/ DEL ]
  2. 저번에도 판타스틱한 김밥실력을 보여주시더니
    이번에도 뷰티풀한 김밥을 보여주시는군요.^^ 정말 맛있겠어요.

    흠.. <흰돌천국>이란 김밥프렌차이즈를 런칭하시는 건 어떠실런지? ^^

    2011.10.30 23: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계절이 바뀌니까 김밥 속의 재료들도 바뀌네요^^
      ㅋㅋㅋㅋㅋ 흰돌천국이라니 ㅋㅋㅋㅋ 재미있는데요? ㅎㅎ

      2011.10.31 17:31 신고 [ ADDR : EDIT/ DEL ]
  3. 음냐~~
    꼴깍~~
    부럽~~

    2011.10.31 08: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우와 맛나겠네요 저도 한입만 ㅋ ㅡㅠㅡ
    역시 김밥은 우엉이 들어가야 제맛이죠 ㅎㅎ
    음식도 잘하실 줄이야 ㅎㅎ

    2011.10.31 13: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헤헤^^
      음식은 김밥만 좀 정돈된 모양이 나와요 ㅋㅋ
      다른 요리들은 아직 관심을 갖는 단계랍니다 ㅋㅋㅋㅋ

      2011.10.31 17:33 신고 [ ADDR : EDIT/ DEL ]
  5. 싹이돋아

    으아... 이 김밥은 정말 예술입니다. 어쩜 당근과 우엉이 저리도 곱게 들어가 있는지~ 노릇하게 구워진 두부가 들어간 김밥!! 상상만 해도 행복하네요 ㅜㅜ
    다음에 꼭 해봐야겠어요!!

    2011.11.19 01:55 [ ADDR : EDIT/ DEL : REPLY ]
    • 맛도 맛이지만 채식김밥은 정말 생긴 것도 고와요. ㅎㅎㅎ 싹이돋아님도 드셔보시면 정말 좋아하실듯 해요^.^

      2011.11.19 08:41 신고 [ ADDR : EDIT/ DEL ]
  6. 비밀댓글입니다

    2011.11.22 23:33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