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9.29 대긍정일기 130, 감정과 관념
대긍정일기2016.09.29 21:29

 

 

아침에 스님 법문을 들으며 ( 특히 화와 자비에 관한 부분 ☞ 팔정도 법회 2부 ) 마음이 많이 편안해지기도 했고,

뭣보다 오늘 하루 만큼은 자신있게 잘 해낼 수 있을 것만 같았는데!

상대방의 흔들리는 감정을 느끼는 순간, 고스란히 그 감정에 전염되고 말았다.

 

일이 일어났을때 조금은 신경이 쓰이고, 속상한 일이라 여겼지만 그다지 큰 일처럼 여기진 않았다.

하지만 하늘이 두쪽이라도 난듯 떨리는 음성을 들으니, 나 역시 물들어가며 점점 심각해지고 말았다.

처음엔 충분히 그럴만 하다고 공감하며 듣고 있다가,

어찌 이야기가 편을 가르고 대상을 관념으로써 몰아붙이는 식으로 넘어가자

그때부터 마음의 찝찝함이 시작되었다.

'속이 당당해야 한다고 하셨는데... 이렇게 아무말 않고 있는게 당당한걸까?'

 

그런 식의 고민을 시작하면서 어떻게 행동해야 지혜로운지에 나도 모르는 사이에 집착했다.

딱히 떠오르는 뾰족한 방법도 없거니와, 내가 모든걸 어떻게 바꿀 수도 없는 건데 

내 속에서 그럴 수 있는 능력을 아직 찾지 못한 것 뿐인 것처럼 굴었다.

그럴수록 감정은 더욱 고조 되면서, 나 역시도 그 사람과 똑같이 관념으로써 판단하며

말꼬리를 붙들고 조목조목 반박하고 논리적으로 상대가 틀린 것을 증명하려 들고 있었다.

 

상황을 충분히 알아차리고 바른 생각을 하려는 시도는 좋았지만,

나중에는 이런 나의 바른 태도를 사람들에게 알리고 싶은 마음으로 변질된 것이 아닐까.

단지 정의롭고 좋은 사람으로 보여지고 싶은 욕심에.

 

오늘의 나를 보면서 에고에 있어서는 정말 한시도 경각심을 늦춰서는 안된다는 생각이 든다.

날마다 코가 왕창 깨진다.

 

 

무지무명의 모든 잘못들을 참회합니다. _()_

부디 진정으로 상대를 위한 자비로운 마음이 아니라면 어떤 어리석음 마음도 내지 않기를 발원합니다. _()_

그러한 어리석은 마음을 내었을때 빠르게 알아차려 참회하고 점차 줄여나가기를 발원합니다. _()_

상대를 온전히 수용하며, 미워하는 마음보다 연민의 마음을 강하게 내어, 어떤 식으로 표현하든 그 마음이 참일 수 있기를 발원합니다. _()_

이러한 경험으로 인해 내가 어떤 생각과 마음을 품고 있는 사람인지 스스로를 돌이켜볼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짐에 감사합니다.

모든 선근공덕을 일체 중생께 회향합니다... _()_

 

 

Posted by 정아(正阿)
TA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