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재배'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2.10.30 기적의 채소 - 송광일 (2)
  2. 2012.08.30 진짜 채소는 그렇게 푸르지 않다 - 가와나 히데오 (8)
책 읽기2012.10.30 11:24

한울벗채식나라에서 진행한 서평이벤트 후기^.^

약 두달 전 쯤에 자연재배에 관해서 알아보다가 송광일이란 분을 알게 됐어요.
인터넷 정보를 찾아보니까 시그널(신호)이란 표현을 쓰셔서 도대체 무슨 의미인지 이해하기가 어려웠습니다^^;
그런데 책을 통해서 보니 '고전압' 저전압'이란 용어를 사용하면서 이해하기 쉽게 설명해주셨어요.
간단히 말해,
고전압 채소는 자연의 순리에 따라 천천히, 탄탄하게, 높은 압력으로, 속이 꽉차게, 건강하게 자란거구요.
저전압 채소는 비료 등등 인위적으로 조선된 환경에 의해 자신의 속도대로 자라지 못하고 겉보기엔 크고 좋아보이지만 실상은 연약하고, 비어있고, 영양가는 낮고, 병들기 쉬운 것을 의미합니다.
채소 뿐만 아니라 각종 인스턴트 식품, 우유, 심지어 색도 고전압 저전압으로 나누어 설명합니다. (검정색- 고전압, 흰색-저전압)

자연재배를 어떻게 해야하느냐 등에 관한 요령은 자세히 설명되어 있지 않아요. 저자께서도 특별한 방법이 없다고 표현하시면서 알려주시고요. 자연재배의 개념은 자연 그대로 내버려둔다는 의미는 아니기 때문에 사람이 물의 양을 조절하고 제초를 하는 등 여러가지 작업들을 합니다.

흔히 식물의 뿌리가 깊게 뻗어야 땅속의 영양분을 많이 섭취해서 건강하고 튼튼한 작물이라고 생각하는데, 그게 아니라는 사실은 놀라웠어요. 나무나 풀 등 모든 식물은 사실 지표면에 영양분이 많기 때문에 땅속 깊은 곳까지 뿌리를 뻗을 필요가 없다는 것이지요. 뿌리를 깊게 뻐어야 하는게 아니라 넓게 (지표 가까이 잔뿌리가 많이) 뻗어야 한다는 거예요.

농사를 새로운 관점에서 보는 책이라 흥미로운 부분이 많았어요. 건강과 음식에 대해서 다시 생각해볼 수도 있었고요. 저는 얼마 전까지 유기농이라는 개념을 '생물들이 유기적으로 영향을 주고 받으며 공생하는 관계'라고 생각해왔는데, 그게 아니란 사실을 알고 충격을 먹었답니다. 농약을 덜치고 비료를 써도 유기농이라니.. 시중에 나오는 유기농 제품은 그런 의미였는데, 저 혼자만 '유기농=자연재배' 라고 혼동하고 있었습니다. 참고로 저자는 농약보다 비료가 더 나쁘다고 하세요. 비료를 먹고 자란 식물은 사람으로 치면 비만이나 다를 것이 없다고요.

전반적인 내용이 기존에 있는 자연, 건강 서적과 일맥상통하는 부분이 많아서 더 잘 소화할 수 있었어요. 하지만 책마다 조금씩 다른 부분들이 있기 때문에 어느 것을 택해야 할지는 각자의 몫인 것 같습니다. (예로, 책에서 현미의 문제점이 나오는데 그걸 보고 났더니 더이상 현미를 예찬만 할순 없게 됐어요ㅜㅜ)

끝으로 에필로그 부분에 고전압의 원리를 이용한 응용과학 이야기가 나오는데, 책에서는 밝히지 않은 어떤 물질을 통해 상처를 치료하고, 머리카락을 건강하게 하고, 아토피를 치료하는 등의 내용이 나와요. 이게 제가 처음에 궁금해 했던 시그널이란 개념을 의미하는 내용인가 싶기도 합니다. 어떤 물질을 통해서(신호를 주는) 고전압을 유도하는 것이지요.

흔히 진짜 자연재배를 해서 농사를 지으면 수익성은 기대하기 어렵다고 하는데, 저자의 방식대로 짓는다면 건강하면서도 수익성도 높일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유익한 책 감사합니다!! ♡

Posted by 정아(正阿)
책 읽기2012.08.30 21:29






상식이라고 생각하는 것들을 팍팍 깨주는 책!
 

1. 똥거름이 채소에게 좋을거라고 생각했는데.. 아닌가보다. 저자는 오랜기간 숙성되지 않은 가축 등의 분뇨가 문제가 된다고 말한다. 농사짓는 사람 대부분이 그런 식으로 사다가 농사를 지으니까. 대신 집에서 직접 만든 제대로 숙성된 똥거름은 괜찮을 것 같다. 동물성 비료보다는 식물성 비료가 낫다고 한다.


2. 벌레가 끓는 이유는 없어야 할 것이 있기 때문에 치유해주기 위해서라고 한다. 헐... 우리집 채소들도 많이 아픈거였구나 ㅠㅠ 출처도 모르고 썼던 비료들 때문에... 벌레가 먹으면 건강한 채소인 증거라고 생각했는데, 아니였다! 
사람이 아픈 이유도 마찬가지라고 한다. 없어야 할 것이 몸에 있기 때문에 내보내기 위해서라고 …  그러니 오히려 기뻐해야 한다고.

- p.15 자연재배의 개념은 이렇다. '불순물'이 들어 있지 않은 채소는 병에 걸리지 않고 벌레가 생기지 않는다. 벌레는 채소에 병의 원인이 있다는 사실을 가르쳐 주는 존재이며, 병은 '불순물'을 내보내려는 정화 작용이다.

  p.26 비료나 농약은 분명 효과가 좋다. 하지만 자연의 균형을 무너뜨린다. 비료를 주었기 때문에 벌레가 꼬이고, 그러고 나면 벌레를 없애기 위해 살충제가 필요해진다. 


3. 진짜 좋은 흙에는 지렁이가 살지 않는다고 한다. 왜냐하면 지렁이가 할 일이 없기 때문이다. 지렁이가 흙을 기름지게 하는 것은 분명하지만 그럴 필요가 없는 흙에는 지렁이가 살지 않는다. 헉.

- p.24 풀은 땅을 진화시키기 위해 나는 것입니다. 작물에 적합한 땅이 만들어졌다면 잡초는 자연히 없어지는 법이지요.

  p.83 흙은 자연에 가까울수록 따뜻하고 부드럽다. 더불어 자연재배로 바꾼 생산자는 한 가지 사실을 더 실감할 수 있다. 바로 벌레가 줄었다는 점이다. (…)
  흙이 진화할 때 지렁이가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은 틀림없는 사실이다. 하지만 지렁이가 굳이 일하지 않아도 되는 흙이야말로 농작물을 기르기에 적합한 흙이다. 


4. 제 스스로 클 수 있는 씨앗에 미리부터 온갖 약과 비료를 뿌리는 탓에 채소는 제대로 크지 못한다. 겉보기엔 굵직하고 때깔 고와보일지 몰라도 맛과 영양은 예전같지 못하다고 한다. 있는 그대로 두면 되는 것을. 더 달고, 크고, 예쁜 결실을 얻기 위해 욕심을 부렸다가 벌레가 꼬이게 되고 결국 약을 치게 되는 것이다. 요즘 아이들과 청년들처럼 말이지...   
한번 망가진 흙을 되돌리는데는 최소 3년이 걸리는 듯 하다. 이제 독이 다 빠졌나 싶었는데 10년 후에 또 나오기도 하고.

- p.120 씨앗의 참모습을 되찾으려면 농가에서 직접 씨앗을 받는 수밖에 없다. 농약과 비료를 빼낸 흙에서 자란 채소에서 생산자가 씨앗을 받고 그 씨앗으로 다시 채소를 기르는 것이다. 이 과정을 반복해서 씨앗에 포함되어 있는 비료 성분을 빼내고 스스로 자랄 수 있는 힘을 되살린다. 


5. 채소는 원래 썩지 않는다. 시들기만 할 뿐. 약을 치고 키운 채소가 썩으면 고약한 화약약품냄새가 나고, 똥거름(제대로 발효되지 않은)을 주고 키운 채소에선 똥냄새가 난다고 한다... 반면에 자연재배 채소는 썩지 않고 발효가 된다. 상큼 달달한 향기를 남기며…

 왼쪽부터 자연재배, 유기재배, 일반 재배한 오이.


6. 균에 대해서도 조금 관심이 생겼다. 요즘은 천연 균을 이용한 발효식품을 찾기가 하늘에 별따기라고 한다. 우리나라의 사정은 어떨까? 보통 슈퍼는 물론이고 대형마트에서도 못 찾을 것이다. 감칠맛이란 균의 오묘한 조화에서 나오는 것이라 한다. 인공 조미료가 아니라!


 p.32
 자연재배 농법의 창시자가 일찍이 이런 말을 했다고 한다. 
"먹을 것은 산처럼 쌓여 있지만 어느 것 하나 당장 먹을 수 없는 시대가 온다."
: 지금이 바로 그런 시대... 


 p.195
 "그 사람이 싫은 소리를 하니까 나도 할 마음이 안 생겨."
 정말로 '그 사람' 때문일까?
 자신이 끔찍하게 여기는 것에 고마워하기란 분명 쉬운 일이 아니다. 억지로 감사하라는 말이 아니다. 하지만 자연을 둘러보면 그토록 싫어하던 것도 사실은 싫은 존재가 아니라는 사실을 알 수 있으므로 처음부터 고마워할 수 있다. 

 

:: 책을 읽다 보면 의문 가는 부분도 있고, 이해가 되지 않는 부분도 있고, 분노하게 되는 부분도 있다. 그런데도 나는 누구한테 배우지 않아도 혼자 잘 할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이런 것들을 알려주시는 분들 책 몇 권만 있으면 농사를 지을 수 있을 것 같다. 몇년간 수확도 못하고 벌레가 들끓어도 당장 굶어 죽을 상황만 아니라면 참고 기다릴 수 있다. 자연의 힘을 믿을 수 있다.

채식, 농사, 질병, 음식 등에 관심 있는 분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책. 먹거리는 살아가는데 가장 기본이 되는 것이므로 이런건 정규 교육 과정에서 배울 수 있었으면 좋겠다. 아 그럼 이것도 그냥 달달 외우는 지식이 돼버리려나... T-T 경험으로 배운다면 더할 나위 없이 좋겠지.



Posted by 정아(正阿)