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레인 N. 아론'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8.24 타인보다 더 민감한 사람 - 일레인 N. 아론 (5)
책 읽기2011.08.24 15:34



                                                                                                                             영화 <세라핀>의 두 장면





p. 44
 매우 민감한 사람들이 자기 자신에 대해 더 많이 생각하는 것은 이기적이어서가 아니다. 단지 누군가 생각을 물으면 주변 세계보다는 내적인 관점을 가지고 이야기한다는 의미다. 하지만 다른 사람들의 생각도 마찬가지로 중요하게 생각한다.


p. 75
 이런 타입은 호기심이 강하면서도 신중하고, 대담하면서도 불안하며, 쉽게 지루해하면서도 쉽게 긴장한다. 또한 적정 수준의 긴장 상태를 유지하기가 힘들다. 따라서 이런 사람의 내면에서는 왕실의 고문과 충동적이고 전투적인 전사가 끊임없이 갈등하고 있다고 말할 수 있다.


p. 172-173
 내성적이라는 것은 단지 외부의 객체보다 주체로 향하고, 자아로 향하며, 안으로 향하는 하나의 경향인 것이다. 내성적인 것은  내면 세계의 '주관적'인 면을 보호하기 위해, 특히 '객관적인'세상에 압도되지 않으려는 욕구와 선택에서 비롯된다.
 
 융은  내성적인 사람들의 가치를 충분히 강조하고 있다.

 그들은 활발하게 움직이는 풍요롭고 다양한 세상이 순전히 외부에만 있는 것이 아니라 내부에도 존재함을 보여주는 살아 있는 증거다. …… 그들은 말보다는 삶 자체로 더 많은 것을 말해준다. …… 그들의 삶은 우리 문화에 부족한 내부적인 삶의 또 다른 가능성을 보여준다.


p. 221
 그녀는 무엇보다 눈치가 없었다. 베티는 직장에서 '무리로부터 떨어져' 있어 쉽게 표적이 되었다. 내성적인 매우 민감한 사람들이 그렇듯이 자기 일만 끝나면 사람들과 어울리는 것을 피하고 곧장 집으로 갔다. 그녀는 종종 "나는 다른 사람들처럼 잡담을 즐기지 않아요"라고 말했다. 그 결과 비공식적으로 진행되는 일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고 있었다. 그녀는 페르소나를 사용해서 어느 정도 잡담을 하고, '아첨꾼'들을 사귀면서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를 알고 스스로를 보호해야 했다. 그러나 베티는 어떤 면에선 다른 사람들을 거부하고 있었고, 아니면 적어도 사람들이 그렇게 느끼게 만들었다. 결국 사람들은 그녀를 도와줄 마음이 생기지 않았고, 그래서 상사는 베티를 모함해도 안전하겠다고 판단한 것이다.





*

민감한 사람이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열등하거나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니다.
이기적인 사람은 더더욱 아니다. 

섬세하고 깊이있게 반응하는 것일 뿐!


 

Posted by 정아(正阿)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섬세하고 깊이있게 반응하는 것일 뿐!!
    급 공감~~^^

    2011.08.24 20: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사진이 참...^^
    뭐랄까..? 보고 있는 사람의 심리상태에 따라 여러가지 해석을 내놓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사실 민감한 분들을 대할 땐 조금 더 조심스러워지지요.
    제가 5정도의 영향력을 전하면 보통 분들의 경우 4~6정도의 반응이 오는 반면
    민감하신 분들은 8~9정도의 반응이나 아님 전혀 생각치 않은 반응이 오기도 하는지라.. ^^;;

    2011.08.24 23: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 장면 속 세라핀은.. 많이 괴롭고 외롭고 슬펐을거에요 ㅠ.ㅠ

      그런가요?ㅎㅎ
      사실 전 별로 민감한 성격이라고 생각하진 않는데, 책에 나온 테스트를 했더니 매우 민감한 편으로 나오더라고요;; ㅋㅋ

      2011.08.26 09:10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