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디베어 해바라기'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4.03.17 싹이 돋다. (10)
  2. 2014.03.09 도시의 작은 텃밭, 베란다:) (2)
vegetus2014.03.17 21:46



오늘 날씨는 '따뜻하다'를 넘어 '좀 덥다' 싶더니, 결국 다들 약속이라도 한듯 싹이 돋았다.
일주일 간의 기다림이 보람으로 다가오는 순간.

나비를 닮은 쌈채소 새싹들.

뚜껑 별꽃. 캘리포니아 블루벨이라고도 불리운다.
새싹이 너무도 작아 물 주기가 조심스럽다.

잔뜩 기대중인 수레국화. 화분이 좀 작은 듯도 싶지만 올망 졸망 키우고 싶어 이걸로 결정.
솜발아에 성공한 새싹들을 지난 주말 화분에 옮겨 심었다.
이제 새싹들이 자리를 잡고 나오기만 하면 된다.
사진은 흙을 덥기 전.

해바라기 종류의 하나. 역시 해바라기라 그런지 떡잎부터 남다르다.
테디베어를 닮은 꽃이라 그렇게 불린다. 이 꽃 역시 아주 기대가 된다.

사포나리아. 비누풀이라고도 불린다. 은은한 향이 풍기는 허브.
연두가 아주 조금 나왔다.


봄비가 내렸다. 봄비라기엔 조금 더운 감이 있었지만.
화분들이 비를 맞게 해주고 싶다.


Posted by 정아(正阿)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부드러운 흙과 흙냄새, 그리고 그 속에 피어나는 새싹들을 보고 있으면
    언제나 마음이 설레여 오는 듯 합니다.^ ^

    2014.03.18 18: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에:) 오늘도 새로운 새싹들이 고개를 내밀었는데,
      어찌나 작고 귀여운지요..^^
      작은 꽃들이라 그런가 새싹이 정~말 작아요.

      2014.03.19 22:27 신고 [ ADDR : EDIT/ DEL ]
  2. 비밀댓글입니다

    2014.03.18 22:49 [ ADDR : EDIT/ DEL : REPLY ]
    • 제가 한발 늦었네요 ㅎㅎ 어쨌든 가입하셨다니 축하드려요!
      오른쪽에 '최근에 달린 댓글'을 보면서 뭔가 낯이 익다 싶었는데,
      방명록을 검색해 보니 2010년에 교류한 흔적이...!!
      와 이렇게 기억하고 찾아와주시니 정말 반가와요^.^
      제가 닉네임 의미를 여쭤봤던 것 같은데 기억이 가물가물 해요 ㅠ.ㅠ

      2014.03.19 22:29 신고 [ ADDR : EDIT/ DEL ]
  3. 돌고래님!! 저 계정만들었어요!! 놀러와주세요 ㅎㅎ 이웃은어떻게하는건가요?
    오른쪽위젯으로 이웃하려니까 제 블로그가아니라 네이버블로그로 이웃되네요.?

    2014.03.19 20: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근데 티스토리는 이웃 추가 기능이 없어요 ㅠ.ㅠ
      그래서 네이버 위젯을 설정해 놓은 거에요.
      티스토리는 자주 가는 사이트 링크 추가만 가능하답니다.
      암튼 정말 반가워요*___________*

      2014.03.19 22:31 신고 [ ADDR : EDIT/ DEL ]
  4. 와 새싹들은 참 이쁘네요 색이 참 고운거 같아요
    요새 길거리에 돌아다니다보면 연둣빛이 올라오고 있더라구요
    즐거운 봄 맞이하시길 ^^

    2014.03.24 23:38 [ ADDR : EDIT/ DEL : REPLY ]
    • 네:D
      요즘 기온이 이상하리만치 높아서 그런가, 지금은 저때보다 훨씬 더 많이 자랐어요.
      위소보루님이 지내는 곳도 벚꽃이 한창인가요?
      이곳은 벌써 떨어지기 시작하네요.
      연둣빛은 말할 것도 없이 반짝이고요.
      위소보루님도 화사한 꽃날 보내셔요 ♣_♣

      2014.04.02 23:32 신고 [ ADDR : EDIT/ DEL ]
  5. 전 무얼 키울 때마다 죽인단 말이죠.
    제가 잘 몰라서 그런걸까 한참 고민하곤 했어요.
    한 달에 한 번 물 주라는 대로 잘 주었고 방에서 햇빛도 잘 비춰줬다 생각했는데...

    2014.04.08 03: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어째 그럴까나요.
      혹시 통풍이 잘 안된건 아닌지?
      식물을 키우는데 중요한 것 중에 하나가 통풍이라고 해요.
      물도 흙이 말랐는지 촉촉한지를 체크해가며 줘야하구요:-)

      2014.04.12 13:32 신고 [ ADDR : EDIT/ DEL ]

vegetus2014.03.09 23:12

아침엔 눈을 맞고, 저녁엔 꽃시를 심다.
이토록 작은 씨앗을 싹틔우기 위해서는 조용히 집중하고 귀기울여야 한다.
로즈마리는 화분을 옮겨주고 물꽂이를 시도했다. 근데 옮겨준 화분이 작아서 잘 자랄 수 있을지 모르겠다.
예전에 키운 적이 있는 아이비와, '천사의 눈물'이라는 꽃말을 가진 타라를 사왔다. 부디 본 모습대로 풍성하게 자라기를.
남자친구에게 받은 꽃다발에서 씨앗을 받아두었다. 보라색 꽃인데 싹이 날지 모르겠다.
알록달록 싹이 트면 잘 어울리는 화분을 사와야지.
아주 오랜만에 아무런 이유 없이 좋아하는 것만으로 씨앗을 심은 것 같다. 기분이 좋다.


로즈마리

로즈마리 물꽂이

아이비. 공기를 정화하는 능력이 탁월하다.

아이비 물꽂이.

타라. 좀 더 풍성해지면 물꽂이를 해야지. 물을 좋아하는 타라.

지금은 배치가 바뀌었지만.

화분에 심은 꽃씨들.

작은 모종판에 심은 꽃씨들.

이름 모를 보라색 꽃씨.

청경채, 베이비리프, 샐러리, 상추, 치커리 등의 쌈채소를 모아 두 상자.


꽃씨를 한꺼번에 많이 구입했더니 그간 모았던 채소 씨앗들의 양과 맞먹는다.
구분해서 나눠 놓았다.

이제 새싹이 올라올 때까지 기다리는 일만 남았다.

꽃들이 자라나면 하나씩 알아가야지.
Posted by 정아(正阿)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 자주 마시던 차인 로즈마리가 저렇게 생긴 것이었군요.
    저도 요새 뾰족하게 생긴, 마치 펜싱의 창같이 생긴 식물과 산세베리아를 키우고 있어요.
    이름도 모르고 참 주인이 관심도 없는 거 같죠?ㅎㅎ;;;
    하나씩 차츰 늘려가보려고요.
    방안에 하나 둘 생명들을 두니 생기가 돋고 좋네요^^

    2014.03.11 02: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오앗 로즈마리 차를 자주 마시는군요. ^^
      저도 로즈마리를 길러서 차로 마셔보고 싶은데, 시중에서 사온 로즈마리라 약이 되어있을까 싶어 꺼려지긴 해요. 씨를 뿌려서 키워 먹어야 하나 싶어요 ㅋㅋ
      산세베리아가 어떻게 생겼는지 검색해봤네요 ㅎㅎ 아 그런데 식물과 산세베리아로 정확한 이름은 따로 있나봐요.
      저도 오늘 새로 나온 새싹을 보니 기쁘기 그지 없답니다. ^.^

      2014.03.17 20:42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