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에 하얀 종이꽃을 화분으로 길러본 적이 있다.
꽃잎이 바삭바삭, 신기한 꽃이었다.

그런데 우리집 텃밭에 또 그런 꽃이 피어났다.
꽃잎이 바삭바삭한...
그런데 나는 그걸 보고도 종이꽃 일거란 생각은 못했다.
그렇게 이름이 뭘까 궁금해 하던 차에,
드디어 이름을 알게 됐다. 종이꽃!
싹이도다님 덕분에:)♥







 
Posted by 정아(正阿)